성게비빔밥

[단독] 경주시체육회, 전지훈련비 가짜 견적서 주도..."감독 계좌로 입금" / YTN

페이지 정보

작성자 YTN news 작성일20-07-21 00:00 조회1회 댓글0건

본문



경주시체육회, 가짜 청구서 작성해 여행사에 전달
전지훈련비 감독 계좌로 보내기 위해 여행사 이용
감독, 선수들에게 전지훈련 비용 별도로 강요
전지훈련 비용 수억 원 이상 규모…유용 의혹

[앵커]
고 최숙현 선수를 폭행한 혐의를 받는 김규봉 경주시청 철인3종팀 감독이 구속됐습니다.

김규봉 감독이 공금인 전지훈련비를 유용했다는 의혹도 일고 있는데요.

이와 관련해 경주시체육회는 김 감독의 개인 계좌로 훈련비를 입금하기 위해 가짜 견적서까지 만든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김재형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기자]
YTN이 입수한 경주시청의 뉴질랜드 전지훈련 경비 내용입니다.

여행사에서 경주시체육회로 보낸 인보이스, 즉 청구서로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3년 치입니다.

2017년 5천9백여만 원이던 전지훈련 비용은 2018년부터 8천2백여만 원으로 늘었습니다.

문제는 여행사에 지급한 전지훈련 비용 대부분이 김규봉 감독 개인 계좌로 입금됐다는 점입니다.

2019년의 경우 여행사 수수료 11만 원을 제외한 8천2백여만 원이 감독 계좌로 입금됐습니다.

[여행사 관계자 / 음성 대역 : (경주)시 체육회에서 돈이 나오면 저희 통장에 입금을 하기 전에 (시 체육회) 여직원분이 전화가 와요. 감독 통장에 입금 좀 해주라고…]

더구나 전지훈련 청구서를 실제 작성한 주체는 여행사가 아니라 시 체육회입니다.

[여행사 관계자 / 음성 대역 : 항공료, 호텔료, 숙박료 등을 저희가 한 게 아니고 체육회에서 산출해서 여직원이 다 (청구서를) 보내줘요. 그걸 다시 저희가 그냥 타이핑을 쳐서 저희 여행사 상호를 넣고 직인 찍고 보내드리면 저희 걸로 결재를 올리는 거죠.]

공금인 전지훈련비를 감독 계좌로 입금하려고 시 체육회가 주도적으로 여행사를 이용한 겁니다.

[여행사 관계자 / 음성 대역 : 저희도 이상해서 물어봤죠. 자기 내부 규정상 감독한테 직접 돈을 줄 수 없다. 그래서 대행사를 통해서 한다고 했죠.]

더 큰 문제는 김규봉 감독이 시 체육회에서 지급하는 전지훈련 비용 외에 선수들에게 별도로 항공료 등 훈련 비용을 걷었다는 점입니다.

[최영희 / 고 최숙현 선수 아버지 : 뉴질랜드는 그때 250만 원, 어떨 때는 233만 원 한번은 여행사로 보냈고요. 장윤정 통장으로 2번인가 보냈었고요.]

시 체육회와 선수들에게 받은 비용을 합하면 최소 수억 원 이상 상당한 규모가 될 전망입니다.

[김예지 / 미래통합당 의원 : 경주시체육회가 여행사를 통해 가짜 견적서를 주도적으로 만들었다는 의혹이 사실로 밝혀진다면 이는 단순 감독의 비위가 아닌 경주시체육회와 공모한 중대 범죄입니다.]

더구나 YTN 취재결과 김규봉 감독은 경주시청의 전신인 경북체육회 시절부터 10년 넘게 전지훈련 명목으로 해마다 선수들에게 돈을 받아온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전 경북체육회 소속 선수 / 음성변조 : 저도 뉴질랜드 전지훈련 2010년부터 다녔기 때문에 항공비와 외국대회 출전비 (냈죠.) 부모님 말로는 김규봉 계좌로 넣었다고 기억하시는데]

현재 경찰은 김규봉 감독과 경주시 체육회의 훈련비 유용 의혹에 대해서도 수사하고 있습니다.

YTN 김재형[jhkim03@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007212315182003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757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dongwan.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