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게비빔밥

2TV 생생정보 거제 모둠 해물 , 물회 성게 비빔밥 멍게 비빔밥 강성횟집 정성으로 직접 만든 식당 210325

페이지 정보

작성자 streetview 작성일21-03-25 00:00 조회51회 댓글0건

본문



내용보기 : https://blog.naver.com/paul_young/222287165837

오늘 정성으로 직접 만든 식당은 거제에서 9 가지 해산물로 만드는 물회 음식점, 강성횟집이다. 들어가는 재료는 쌉싸란 멍게 / 꼬들한 맛의 해삼, / 소라, 제철 회 / 문어, 군소 / 등을 쌈으로 먹는다. 그리고 마무리는 소면인데 배부를 때까지 무한 리필이 가능하다. 손님들이 물회에 대해 궁금해하는 점은 ? 이 많은 해산물을 어떻게 조달하는지를 궁금해했다.궁금증을 풀기 위해 주인장을 따라가보니, 근처 항구로 가더니 / 배안에서 해녀복으로 갈아입고 등장한다. 주인장이 물질을 할 때 늘 함께하는 사람이 있는데, 아들이다. 아들의 배를 타고 나가는데 오늘은 바람 때문에 연안에서 작업을 시작한다. 해외에서는 남자들이 하는데 우리나라는 왜 여자들이 힘든 물질을 할까? 이런 험한 일을 하는 어머니를 보는 아들은 걱정되서 , 말려보지만 소용이 없다. 이젠 어머니를 응원하는 쪽으로 방향을 바꿨다고 한다. 주인장은 멍게, 해삼, 홍개 등 해산물을 건지기 시작한다. 식당에서 쓸 해산물을 구하기 위해선 수십에서 수백 번을 잠수를 반복한다. 작업 네 시간만에 배에 올라선다. 이 정도면 웬만한 남자도 힘든 노동강도이다. 오늘 수확한 해산물을 약 30 kg으로 많지는 않지만 무리해서 작업하지는 않는다고 한다. 바다에서 주는 만큼만 가져와야지 더 욕심을 내면 죽는다고 말한다. 친구도 8 년전쯤 사고를 당했다고 말하면서 , 이 일이 힘들지만 즐겁다고 생각하고 해야지 힘들다고 생각하면 못한단다. 부족한 해산물은 동료 해녀들이 잡아주고 있다. 채취한 해산물은 식당에서 수조에 넣어서 보관하다가, 필요할 때마다 손질해서 신선도를 유지한다. 물회만큼 인기있는 다른 음식은 고소하고 달콤한 성게 비빔밥과 / 멍게의 부드러운 식감을 살린 쌉쌀한 맛의 멍게 비빔밥이 있다. 해산물을 가장 맛있게 먹는 방법은 스페셜물회로 , 각종 해산물과 흔하지 않은 군소도 등장한다. 군소는 생으로 먹는 것보다 삶았을 때 식감과 맛이 더 좋다. 계절에 따라 해삼이 안 나올 땐 개불을 쓰던지, 제철회를 넣어서 신선함과 시기마다 다른 음식을 맛볼 수 있다. 회는 경매장에 들어온 물고기를 영상으로 확인한 뒤 구매해서 수조에 넣어 보관한다. 주문이 들어오면 아들이 회를 뜬다. 주인장은 해물을 맡고 있고, 아들은 회 담당이다. 아들이 회를 손질하면 주인장이 잡은 해산물을 곁들여 물회를 만든다. 횟집은 물질을 하다가 사람들의 요구 사항을 맞추다 보니 , 횟집을 직접 차리는 것이 낫겠다고 판단해 시작했다고 한다. 물회 국물도 주인장이 직접 만드는데, 과일과 채소를 갈아서 단맛을 내고/ 일주일간 냉장 숙성해야 식탁에 오를 수 있다. 식당에 앞마당에 있는 항아리에 물회맛의 비밀이 있다고 한다. 다양하게 시도해본 결과 매실액이 물회에 가장 잘 맞아서 , 매실을 농장에서 1 년 치를 한 번에 받아서 사용하고 있다. 1 년간 숙성한 매실 발효액을 넣어야 물회국물이 완성된다. 인공적인 맛이 아니고 자연의 맛이라 물리지 않고 계속 생각나는 맛이다. 음성은 인공지능 성우 서비스 타입캐스트에서 제작. 인공지능성우 주하 https://typecast.ai/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77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dongwan.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